공연뉴스

[추천 뮤직 페스티벌] 휴가 떠나는 발길 붙잡는 서울 페스티벌 3

작성일2016.07.27 조회수1004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본격적인 휴가철이다. 많은 사람들이 바다로, 산으로, 해외로 휴가를 떠난다. 그 사람들의 발목을 붙잡아 서울에 붙들어놓는 페스티발이 있다. ‘네스카페 돌체구스토 스플레쉬 파티’, ‘2016 난리부르스 풀 페스티벌’, ‘썬샤인 창동 페스타’다. 7월의 마지막 날, 서울에서 열리는 3가지 페스티벌과 함께 도심의 휴가를 즐겨보자. 

 

 

 

신개념 커피체험 파티, ‘네스카페 돌체구스토 스플레쉬 파티’ 

 

네스카페 돌체구스토는 7월 29일 서울 반포 한강 세빛섬에서 ‘스플레쉬 파티’를 연다.

 

‘스플레쉬 파티’는 체험파티다. 파티에 참여한 소비자들은 오감으로 브랜드를 체험할 수 있다. 올해 두 번째 개최한다.

 

네스카페 돌체구스토는 올해 커피, 아트, 음악, 빛이라는 4가지 요소로 파티를 구성했다. 소비자들은 슬라이딩 미끄럼틀, 라이트 아트, 인터렉티브 미디어 아트 등을 즐길 수 있다. 직접 물감을 뿌려 스냅백과 파우치를 만들 수도 있다. 뮤지, 매드클라운 등과 함께하는 댄스파티도 마련돼있다.

 

 

 

풀 파티의 원조, ‘2016 난리부르스 풀 페스티벌’ 

 

DJ DOC는 7월 30일 서울 한강 망원지구 망원수영장내에서 ‘2016 난리부르스 풀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DJ DOC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풀 파티를 시작했다. 이번 ‘2016 난리부르스 풀 페스티벌’의 특징은 낮과 밤 모두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다.

 

페스티벌은 1부와 2부로 진행된다. 스페셜게스트, 디제잉 퍼포먼스 등이다. 1부는 전체관람, 2부는 19세 이상 관람으로 진행된다. 출연진은 DJ DOC, 지누션, 백지영, 룰라, 스텔라, 라붐, 배드키즈, 키썸, C.I.V.A, 울랄라세션 등이다.

 

 

TV에 나오지 않는 음악, ‘썬샤인 창동 페스타’ 

 

플랫폼창동61은 7월 30일과 31일 양일간 ‘썬샤인 창동 페스타’를 개최한다.

 

플랫폼창동61인 창동역에 생긴 복합문화공간이다. 이번 ‘썬샤인 창동 페스타’는 전석 초대, 무료입장이다.

 

‘썬샤인 창동 페스타’ 관람객들은 음악공연과 함께 플리마켓, 디제잉까지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이 행사는 권위 없이 누구나 다 함께 놀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페스티발의 기획을 맡은 ‘김반장과 윈디시티’, ‘노선택과 소울소스’의 멤버 라국산은 “‘혁명은 티비에 방영되지 않는다’라는 말이 있다. TV에서 나오지 않는 음악들이 등장할 것이다. 익숙하지 않겠지만 신선하고 재미있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수현 기자  
newstage@hanmail.net  
[공연문화의 부드러운 외침 ⓒ뉴스테이지 www.newstage.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