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양수경, 내달 18일 전영록·김범룡 손잡고 콘서트 연다

작성일2017.10.24 조회수808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가수 양수경과 전영록, 김범룡 등 추억의 스타들이 한자리에 선다.

양수경은 오는 11월18일 오후 5시 서울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양수경과 프렌즈 콘서트’라는 타이틀로 공연한다. 이번 콘서트는 양수경의 컴백무대 KBS ‘콘서트7080’을 유심히 지켜본 공연기획자가 이같은 공연을 만들어보자고 제안해 성사했다.

이번 콘서트는 선배가수 전영록과 김범룡이 다시 함께한다. 이들은 지난 9월 27년 만에 다시 콘서트를 연 양수경을 도와 공연을 성공시킨 바 있다. 콘서트의 레퍼토리는 공연의 총 음악프로듀서를 맡은 하광훈 작곡가가 했다.

양수경은 소속사를 통해 “학창시절의 우상이자 가수의 꿈을 꾸게 해준 전영록 선배, 늘 뒤에서 든든한 지원을 아끼지 않았던 김범룡 선배와 같은 무대에서 노래를 부를 수 있어 영광이다”라고 전했다.


▶ 당신의 생활 속 언제 어디서나 이데일리 ‘신문 PDF바로보기
▶ 스마트 경제종합방송 ‘이데일리 TV’ | 모바일 투자정보 ‘투자플러스
▶ 연예 스포츠 정보도 내 손안에 ‘이데일리 모바일 서비스
▶ 스타 화보./스타 갤러리를 한 눈에 ‘스타in 포토
▶ 모바일 주식매매 파트너 ‘MP트래블러Ⅱ
<ⓒ함께 만들고 함께 즐기는 엔터테인먼트 포털 스타in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