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존박, 배우 전미도와 듀엣곡 ‘밤새 서로 미루다’ 오늘(9일) 발매

작성일2021.12.09 조회수5715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음색 장인’ 존박과 전미도의 ‘밤새 서로 미루다’가 오늘 공개된다.

가수 존박이 오늘 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밤새 서로 미루다’를 발매한다. 존박의 신곡 ‘밤새 서로 미루다’는 배우 전미도와의 듀엣곡으로 발매 전부터 많은 리스너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미 뮤지컬 배우로서 연기와 노래 실력 모두 인정 받은 전미도는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OST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 ‘Butterfly’ 등을 통해 보컬리스트로서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존박 역시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 ‘빈센조’, '동백꽃 필 무렵', ‘도시남녀의 사랑법’ 등 다수의 드라마 OST에 참여한 믿고 듣는 보컬리스트인 만큼 두 사람의 시너지가 기대된다.
 



‘밤새 서로 미루다’는 이별한 두 남녀의 아쉬운 마음을 노래하는 겨울 듀엣 발라드로, 담담한 피아노와 함께 시작되는 두 사람의 진솔한 목소리와 영화를 연상케 하는 스트링 사운드가 인상적인 곡이다.

특히 존박이 공동 작사에 참여해 두 남녀의 과거 회상과 그리움, 끝내 차마 하지 못한 말의 아쉬움을 담아냈다. 곡명 ‘밤새 서로 미루다’는 후렴구의 시작이 되는 가사로, 서로를 붙잡고 싶어하는 마음과 배려하려는 마음이 엇갈려 결국 중요한 말을 건네지 못한 채 이별을 맞이한 연인의 아쉬운 심정을 그려냈다. 여기에 케이팝 아티스트들의 프로듀서로 활약 중인 모노트리의 이주형 작곡가가 작사, 작곡을 비롯해 전반적인 곡 작업에 함께하며 완성도를 높였다.
 



존박과 호흡을 맞춘 전미도는 차기작 촬영으로 바쁜 일정 속에서도 듀엣 작업에 참여하며 훈훈함을 더했다. 존박과 전미도 모두 이번 곡에서 탁월한 감정 표현은 물론, 다양한 음역대까지 멋지게 소화해내며 완벽한 하모니를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평소 서로의 팬이었던 만큼 두 사람의 환상적인 호흡이 리스너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한편, 존박과 전미도가 함께한 신곡 ‘밤새 서로 미루다’는 오늘 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뮤직팜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